'여름'에 해당되는 글 5건

  1. 2016.10.28 2016 어느여름날
  2. 2015.09.20 에노시마(江ノ島)
  3. 2013.07.11 駆け上がれ! 夏のテッペン
  4. 2013.07.03 サザンオールスターズ、始まるー
  5. 2009.08.30 자전거여행

2016 어느여름날

일상 2016.10.28 21:52 |

2016년 여름도 다지나가고


가을은 언제지나갔는지도 모르게

벌써 겨울이오려하고있다.


공원에서 바라본 하늘



jr도 벌써 아장.아장.


유모차타면 내손을 꼭 잡는다


전철지나가는것도 좋아하고


혁거세?



소소한 여름날의 추억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unite2017 Tokyo  (0) 2017.05.10
게임기 청소  (0) 2017.04.26
2016 어느여름날  (0) 2016.10.28
간만에 블로그 관리  (0) 2016.05.20
에노시마 파도 촬영  (0) 2015.10.07
요근래 플레이한 보드게임들  (0) 2015.10.02
Posted by 멋지다재규어

댓글을 달아 주세요

에노시마(江ノ島)

일상 2015.09.20 21:44 |

江ノ島

에노시마

슬램덩크에 나온 장소라면 알려나.


이번엔 사정상 혼자서 여행

오랜만에 바다가 보고싶었다.


날씨좋고..

사람도 뭐 이정도면?

예상한 정도?


저 멀리 에노시마가 보인다.


입구!

헠! 예상밖! 사람이 너무많어 -ㅁ-;;;;;

이뭐..

그래도 이번엔 난 혼자잖어ㅎ

막 비집고 앞으로 앞으로!


사람이 너무많아서 여유롭게 사진을 찍을 수가 없었다.

아쉬운데로 에노시마 우체국간판!

에노시마 가게들은 다 이런간판으로 디자인을 통일시켜놨다.


사람만 많지않았어도

이것저것 많이 찍었을텐데...


어쨌든 올라가보니

어김없이 커플들이 많았다.

絵馬도 그러고보니 핑크구나..


개인 요트들도 많이 정박되어있었다.

무슨 어메리카 같구나..


운치있는 거리를 지나


좁고 긴 계단을 오르락 내리락..


그리곤 도착한 에노시마의 뒤편..

원래는 이곳에 내려가서 그림좀그리고 오려는게 목적이었는데..


기상상태가 좋지않다고

내려가지는 못했다!

아쉬운데로 멀리서 파도만 찍었네


언덕위 파라솔이 귀엽게 나란히 서있었다..

이럴려고 온게아닌데 ㅋ


돌아오는길에 고양이 발견!

고양이의 섬이라고도 부를정도인 에노시마에

오늘따라 사람이 많아서그런지 목격한 고양이는 이놈 딱 한마리 뿐!


사람들이 많이오던말던 상관안하고 편안하게 휴식을 취하고 있었다.


돌아오는길도 붐비긴 매한가지


결국 2시간정도만에 섬에서 나와 비치에서 휴식


9월 중순이 지났지만

아직도 여긴 여름이었다..


서퍼들이 꽤 많았는데..

하와이보단 뭐랄까..너무 요앞에서만 타고,게다가 잘 못타는게...

제대로 즐기는 사람은 몇 안보이는듯 했다...

몇백미터는 나가서 타야지..

뭐 파도도 그리 좋진 않더라만은..



어쨌든 기대한만큼 살짝 실망도 많았던 에노시마 여행기..

실버위크라 사람이 많은것도 어느정도 예상했지만 그래도 이건 좀 너무많잖어 ㅎㅎ

고양이도 못보고, 천천히도 못보고,에노시마 뒤 바위도 못내려가고..

아쉬움을 많이 남긴채

오늘 하루도 갔다.

'일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에노시마 파도 촬영  (0) 2015.10.07
요근래 플레이한 보드게임들  (0) 2015.10.02
에노시마(江ノ島)  (0) 2015.09.20
보드게임구입!  (0) 2015.09.20
WRC4리뷰  (0) 2015.09.20
동경게임쇼2015  (0) 2015.09.20
Posted by 멋지다재규어

댓글을 달아 주세요




駆け上がれ!

夏のテッペン


뛰어올라라!

여름의 최고봉



여름이다.

일본의 여름하면 떠오르는 단어중 하나가 바로 [甲子園:こうしえん] 갑자원 이다.

한신 타이거즈의 홈구장이기도 한 이곳에서

고교 야구의 최고를 가리는 야구 시합이 개최된다.

위의 포스터는 작년 2012년도의 포스터이다. 그러니까 2013 올해로 벌써 95회!

무려 100년 가까이 개최되고 있는 이 갑자원은

고등학생들의 꿈의 무대이기도 하지만

각 구단들의 스카우터들이 눈여겨 보는 유망주들이 대거 쏟아져나오는 곳이기도 하다.

만화,애니메이션 소재로도 많이 사용되었으며,

일본 머스마들중 대부분은 한번쯤은 야구부에 들었던 애들이 많이 있다.

일본의 야구는 거의 국민 스포츠라 할 만큼 인기가 많으며,

스타들도 많이 나온다.

청소년들의 청춘의 한 페이지를 멋지게 장식해주는 이 갑자원 고교야구!

기회가 있다면 꼭 보길 바란다

프로야구 못지않는 야구 시합을 q고ㅔ 될 것이다.

몇년전엔 한국인 고등학생이(물론 일본학교를 다니는) 출전하기도해서 엄청 응원한 적이 있었다.

오늘도 짧지만 이 두 문장을 공부해 보자




1.駆け上がれ

[駆ける:かける:빠르게달리다]

한자의 부수가 말마馬를 보면 알 수있듯이.

빠르게 달린다는 의미의 이 동사는

보통 다른 동사와 붙여서 많이쓴다.

[駆けつける:かけつける:서둘러 도착하다]

[駆け込む:かけこむ:급히끼어들다]

아침에 출근전차를 타면 자주 들리는 아나운스 중 하나가

”[駆け込み:かけこみ:급히끼어드는][乗車:じょうしゃ:승차]は[危険:きけん:위험]ですのでおやめください”

이다,뜻은 "황급히 끼어들어서 승차하는것은 위험하니까 하지말아주세요"

이제 이 공부를 마치면 아침에 타는 전철에서 이 아나운스는 들리게 될 것이다.ㅋ

음으로 읽으면 く 로, 실생활에 별로 안쓰이는가 했는데

내가 좋아하는 미니카 달려라 부메랑

(일본어 원제:[爆走兄弟:ばくそうきょうだい:폭주형제]レッツ&ゴー!!)의 미니카에 쓰이는 한자이다

미니카를 일본에서는 [ミニ四駆:よんく:미니사구]라고하며 이때 사구는 [四輪駆動:よんりんくどう:사륜구동]의 약자이다.

토미야에서 작년부터 20년만에 전국대회를 부활시켰다.

관심이 있는 분들은 토미야 홈페이지(ミニ四駆) 로!


[上がれ:あがれ:올라가라]

명령형이며 기본형은

[上がる:あがる:올라가다]

자동사이다.

타동사일경우

[上げる:あげる:올리다]

자동사,타동사가 헷갈리는 사람들이 있기도 할 것이다.

자동사,타동사, 한자를 알면 이해하기 쉽다.

자동사를 한자로 쓰면 自動詞 

뜻을 풀어쓰면 스스로 움직이는 동사

타동사를 한자로 쓰면 他動詞

남이 움직여서 움직이는 동사

움직이는 물체가 스스로 움직일경우 혹은 자신이 주어가 되었을 경우 자동사가 사용하며,

움직이는 물체가 다른요인에의해 움직여 졌을 경우(목적어가 존재한다)타동사가 사용된다.

한자 그대로 스스로 움직였냐 누가 움직여줬냐에따라 나눠지는것 뿐이다.

上がる 의 반대는 下がる

[下がる:さがる:내려가다]

[下げる:さげる:내리다]

테레비 음량으로 예를 들어보자

타동사의 경우 누군가가 리모콘을 사용하던 버튼을 누르던가 해서 음량을 변환시킨경우

[音量:おんりょう][げる:あげる]

음량 올리다

[音量:おんりょう][げる:さげる]

음량  내리다

라고 쓸수있고,

또 그렇게 변화된 음량을 음량을 주어로 보면 자기자신이 올라갔기 때문에 자동사를 사용 할 수 있다.

[音量:おんりょう][上がる:あがる]

음량 올라가다

[音量:おんりょう][下がる:さがる]

음량  내려가다

엘리베이터 안내원이 안내할때 말하는 "올라갑니다."는

물론 안내원이 버튼을 눌렀지만

이 엘리베이터가 올라가기 때문에 "올라갑니다"라고 하는것이다.

안내원이 줄이라도 잡고 끌어 올린다면 "올립니다" 라고 하겠지.

일본도 마찬가지로 엘리베이터 안내원이 올라가는 엘리베이터를 안내할 경우

[上がります:あがります:올라갑니다] 라고 한다

뭔가 만지다가 고장났을경우에 뭐라고 해야하는지 알겠는가?

타동사를 쓰면[壊しました:こわしました:부쉈습니다] 내가 고장낸거고

자동사를 쓰면[壊れました:こわれました:부숴졌습니다] 스스로 고장이 난거다.

부숴지다의 동사는 자동사로써 [壊れる:こわれる]

부수다의 동사는 타동사로써 [壊す:こわす]

이기 때문이다.


2.夏のテッペン

[夏:なつ:여름]

계절에 맞게 많이도 나오는 한자다.


[天辺:てっぺん:꼭데기,정상]

순위등의 제일 1등을 말하기도 한다.

직역하자면 하늘근처 가 되니.. 젤 높다는 뜻이다.


자동사 타동사가 주된 내용인가 싶다.

자동사 타동사는 앞으로도 많이 보게 될것이며,

첨엔 의식하며 쓰겠지만

나중엔 생각없이 자연스럽게 쓰게되니 너무 걱정을 안해도 된다.

'일본어' 카테고리의 다른 글

そうだ京都、行こう。  (0) 2013.07.16
駆け上がれ! 夏のテッペン  (0) 2013.07.11
連れ出せ。使い倒せ。  (2) 2013.07.10
燃えろ、 夏  (0) 2013.07.09
わたしには、 命をかけて守る 命がある。  (0) 2013.07.08
主人公で、生きろ。  (0) 2013.07.05
Posted by 멋지다재규어

댓글을 달아 주세요





サザンオールスターズ、始まるー

2013年・夏、さわぎ。

8月7日ニューシングル発売&野外スタジアムツアー開催決定


ニューシングル8月7日発売「ピースとハイライト」


5年間の沈黙を破り、デビュー35周年を迎えた今夏、

遂にこのニューシングルとともに、

サザンオールスターズが動き出す!

「ピースとハイライト」(フォルクスワーゲン「New Golf」CMソング)を含む、新曲全4曲を収録。



사잔 올스타즈가 리더인 쿠와타桑田씨의 초기 식도암 발견으로 인해 활동을 정지,

5년만에 활동을 재개했다.

데뷰 35주년이기도하다.


사잔올스타즈는 일본에서 여름하면 떠오르는 밴드이기도 한데

한국의 쿨 과같은 이미지라고도 할 수있다(지극히 개인적인생각/음악 스타일은 틀리다.)


사잔올스타즈에 관한 내용은 일축하고,

본 연재의 주제인 일본어!

저 35년기념 뉴 싱글앨범발매 홈페이지 대문의 일본어를 공부해보자




1.サザンオールスターズ、始まるー

사잔 올스타즈, 시작한다~


[サザンオールスターズ]

사잔올스타즈는 그룹의 이름이며, 카타카나이다.

이건뭐 외우고 자시고 할것도 없이 카타카나를 읽는 능력을 높여야한다.

게임,잡지,TVCM등 주변에 널려있는(일본국내)카타카나를 한번에 보고 한글처럼 읽을수있는 습관을 들이는것이좋다.

히라가나 카타카나는 많이 보고, 많이 읽고, 많이 쓰는 수 밖에없다.

이제부터 카타카나로 읽혀지는 단어들에대해서는, 특별한 뜻이 없는한 설명은 생략하도록 한다.


[始まる:はじまる:시작한다]

시작한다는 뜻으로, 始める라고도 쓴다.

始まる와始める의 차이는 자동사 타동사 라는 듣기 거북한 문법이 존재하지만, 크게 생각하지말자.

뜻을 알면, 문장을 이해할 수 있으니까

始まる와始める의 구분법은

~が始まる、~を始める 로 외워두면 편리하다.

~が始まる / ~이(가) 시작된다(시작한다)

~を始める / ~을(를) 시작한다

사잔올스타즈가 다시 시작한다는것을 제목으로 내세우고있는것이다.


2.2013年・夏、熱い胸さわぎ。

2013년・여름,가슴이뛴다.


2013년은 알테고


[夏:なつ:여름]

여름이란뜻이다.

일본어는 뜻으로읽는 訓読み:くんよみ 와 음으로 읽는 音読み:おんよみ 가 있다.

위의 なつ는 뜻으로 읽을경우의 발음이며

음으로 읽을 경우엔 か 로 읽힌다.

春夏秋冬:しゅうんかしゅうとう:춘하추동 의 경우 음으로 읽은 사계이다.

어려워 할 것이 없는것이

한국어도 마찬가지라는 점이다.

한국어로치자면夏를 뜻으로 읽으면 "여름"이 되는것이고, 음으로 읽으면"하"가 되는것이다.


[熱い:あつい:뜨거운]

뜨겁다는 뜻의 あつい는 熱い、暑い 의 두가지가 있다.

둘다 あつい라고 읽히고, 둘다 뜨겁다는 뜻이있다.

熱い의 경우엔 실질적으로 뜨거운것에 가까우며

暑い는 기분,느낌에 더 가깝다.

여름의 날씨를 말할때엔暑い를 많이쓰며,

요리,물건이 뜨거울경우엔 熱い를 쓴다.

온도로 말하자면 熱い가 더 뜨거운느낌?(^^;)

강조를 할때에도 熱い를 많이 쓰기도 한다.

이 글에선 강조의 의미로 봐도되고, 여하튼 뜨거운! 이라는 뜻을 알면 되는것이다.

자주쓰이는 한자이고, 자주 보게되는 한자이므로 

딱 보고 あつい라고 읽을수 있을 정도가 되어야 하는 기본 한자이다.


[胸さわぎ:むなさわぎ:가슴이뜀,가슴이설레임]

일본어도 한국어 못지않게

감정의 표현이 많이 있다.

그중 가슴이 뛴다..설레인다 라는 표현으로 쓰이는 이 문장은

胸라는 한자가 평소엔 むね라고 읽히는데

이경우엔 むな로 읽힌다.

드라마, 만화 등에도 자주쓰이는 표현으로 

말할때는 그렇게 쓸 일이 많이 없지만,

테레비의 나레이션, 드라마의 배우의 독백 등에 자주 쓰이므로

알아두면 들리게 된다!


3.8月7日ニューシングル発売&野外スタジアムツアー開催決定

8월7일 뉴 싱글 발매&야외 스타디움 투어 개최결정


[ニューシングル]

일본에서 가수가 싱글을 냈다는말은 싱글 앨범을 냈다는 말이다.

한국은(지금은 모르겠지만) 가수가 앨범냈다고하면

카세트테잎 A면B면 각각5~6곡으로 총10~12곡을 내는게 보통이었지만

일본은 1,2곡을 내는게 고작이다.

그리고 싱글이란 표현을 쓴다.

앞에 "뉴"가 붙었으니 새로운 싱글앨범이란 뜻이다.

물론 싱글이란 단어는 한국과 마찬가지로 하나,또는 솔로 라는 뜻으로도 쓰이기도 한다.

카타카나는 외래어에 사용된다.

결국 한국이나 일본이나 외래어의 쓰임새나 뜻은 비슷하다


[発売:はつばい]

이건 음으로 읽히며,한자를 외울수밖에 없다.

이렇게 한자로구성된단어는 뜻을 알기쉽다.

발매. 한국도 옛날신문이라면 이렇게 한자로 썼을것이다.

歌手그룹 "쿨" 10年만에 새 앨범 発売(가수그룹 쿨, 10년만에 새앨범 발매)

일본어를 너무 어려워 안해도 된다.

한국이 한문을 너무 안써온것일 뿐, 우리가 쓰고있는 단어는 한자를 음으로 읽고있는것이라는것을 인식하면 

보다 쉬워 질 것이다.

이제부터 음으로 읽혀지는 단어들에대해서는, 특별한 뜻이 없는한 설명은 생략하도록 한다.


[野外:やがい]

야외


[スタジアム]

스타디움


[ツアー]

투어


[開催決定:かいさいけってい]

개최결정


4.ニューシングル8月7日発売「ピースとハイライト」

뉴싱글 8월7일 발매[피스 와 하이라이트]


아직 곡은 선전에서밖에 안들어봐서,곡을 들어봐야 내용을 알수있겠지만

사잔 다운 네이밍 센스임엔 틀림없다.

 

[ニューシングル]

뉴 싱글


[8月7日]

8월7일


[発売'はつばい]

발매


[ピースとハイライト]

피스와 하이라이트



5.5年間の沈黙を破り、デビュー35周年を迎えた今夏、

5년간의 침묵을 깨고,데뷰 35주년을 맞이한 이번 여름,


[5年間:ごねんかん]

5년간


[~の[沈黙:ちんもく]

~의침묵


[~を[破り:やぶる]]

~을 깨다,부수다 등의 의미

[破壊:はかい:파괴]의 "파"의 뜻으로 읽은경우이다.

기록을깨거나,약속을 깨는경우에도 사용이되어

[記録:きろく]を破りました

기록을 깼습니다.

[約束:やくそく]を破った

약속을 깼다

와 같이

~을 깨다 로 깨어지는 목적이되는 대상을 앞에 쓰는게 보통이다.


[デビュー]

데뷰


[35周年]

35주년


[~を[迎えた:むかえた]]

~을맞이했다.

[迎える:むかえる]가 기본형이며,

마중,맞이하다이라는 뜻이 되겠다.

[歓迎:かんげい:환영]의 "영"으로

환영이라는 뜻이 반갑게 맞이한다는 뜻이다


[今夏:こんか]

금하:이번여름

금하 라는 단어는 한국에선 쓰지 않지만.

한자 뜻 그대로 이번 여름 이란 뜻이다.


6.遂にこのニューシングルとともに、

드디어 이번 뉴 싱글과 함께


[遂に:ついに]

드디어 라는 뜻으로

자주 쓰이는 단어이다.

만화책이 여화화 된다던가, 기대했던것에 대한 기대감도 포함이 되어있다고 할 수 있겠다.

TV광고, 영화소개등에서 자주 들리게 될 것이다.


[このニューシングル]

이 뉴 싱글


[`~とともに:~と共に]

~와(과) 함께

共라는 단어가 공 이라는 한자로

함께라는 뜻이다.

공동체, 공동사회, 공용화장실 등의 "공"으로

이 표현도 자주 보게되는 표현으로

이번 글과같이 ~와(과) 처럼 대상이 붙기도 하지만

꼭 그렇지 않은 경우도 있다.

예를 들면 맞벌이의 경우

함께 일한다는 의미로

共에 일한다는働き를 붙인

[共働き:ともばたらき]라는 단어가 있다.

이 경우 주의해야 할 점은

働き가はたらき가 아니라 ばたらき로 읽힌다는 것이다.

일본어에도 한국어의 두음벅칙과 같이 경우에따라

읽기 편하게 발음이 바뀌는 경우가 있다.

이는 외국인인 우리로써는 많이 보고,읽고,쓰고 해서

외우는 수 밖에 없으며, 그러다보면 자연스럽게 사용할 수 있게 된다.

거의 대부분이 한자를 뜻으로 읽을경우

그 한자앞에 다른 한자의 뜻이 붙으면

뒤의 한자의 첫음이 탁음이 되는 경우가 많이 있다.

[振り:ふり:휘두름(야구의 스윙)]의 앞에[:から:비어있다]를 붙여 [空振り:からぶり:헛스윙]

[紙:かみ:종이]의 앞에[壁:かべ:벽]을 붙여[壁紙:かべがみ:벽지]

등 수많은 단어들이 이와같은 규칙이 있다.


7.サザンオールスターズが動き出す!

사잔올스타즈가 움직이기 시작한다!


[サザンオールスターズ]

사잔 올스타즈


[~が[動き出す:うごきだす:움직이다]]

움직인다라고 해석해도 되며,

무언가가 움직이기 시작할때를 구체적으로 표현하는 동사이다.

그냥 움직이는게아니라 이제부터,곧, 또는 움직이지 얼마 안된

움직이는 물체의 움직기 시작한 시점의 전후의 시점에서 쓰인다.

예를 들면

これから動き出す

이제부터 움직인다.

今動き出した!

지금 움직였다!

비슷한 표현으로는 

[動き始める:うごきはじめる:움직이기 시작한다]

가 있으며,

재밌는건 둘다 한자음으로 읽으면

출동, 시동 이 되겠다.

그럼 자연스럽게

출동과 시동의 차이도 알수 있게 되겠다.


8.「ピースとハイライト」(フォルクスワーゲン「New Golf」CMソング)を含む、新曲全4曲を収録。

[피스와 하이라이트](폭스바겐 [뉴골프] 광고송) 을 포함, 신곡 전4곡 수록


[ピースとハイライト]

피스와 하이라이트


[フォルクスワーゲン]

폭스바겐


[CMソング]

CM송


[を含む]

을 포함한


[新曲全4曲]

신곡 전4곡


[を収録]

을 수록



이번 내용은

처음이기도해서 생각없이 뎀볐더니..

설명할게 너무 많아졌다.

다음부터는 짧은..

왠만하면 한문장으로 끝나는 신문광고, 포스터 등을 주워다가

설명을 해야겠다.

이렇게 많이 쓴들..

보는 사람도 한번에 다 못볼거 같다.

Posted by 멋지다재규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햇빛 쏟아지던 한여름 오후

자전거여행

'나도 카메라 있는데' 카테고리의 다른 글

에노시마 가마쿠라  (0) 2009.10.30
동해시  (0) 2009.10.29
종로의 추억 일부분  (2) 2009.10.24
자전거여행  (0) 2009.08.30
도쿄타워  (4) 2009.08.04
후지큐 가는길  (2) 2009.08.04
Posted by 멋지다재규어

댓글을 달아 주세요